인투인00:00  24.06.23

커뮤니티

아자! 아자! 배워서 남주자


좋은글

Home 커뮤니티 좋은글
작성자 김태훈 글쓴날 2022.02.04 조회 1006
겸손에 관한 짧은글

늙은 옷걸이가 세탁소에 갓 들어온 새 옷걸이한테 한마디 했습니다.

“너는 옷걸이라는 사실을 한시도 잊지 말길 바란다.”

“왜 옷걸이라는 것을 그렇게 강조하시는지요?” 

“잠깐씩 입혀지는 옷이 자기의 신분인 양 교만해지는 옷걸이들을 그 동안 많이 보았기 때문이다.” 

 

 



[김태훈]님 이2022-02-04 오전 9:55:02에 남긴글
다운로드
수정 답변 삭제 목록
이 게시물을 다른 카테고리로 옮김
꼬리말
400 Byte
작성자: password:

NO 제목 작성자 파일 글쓴날 조회
겸손에 관한 짧은글0 김태훈 2022/02/04 1006

연결글
이전글     네 부모의 심장을 꺼내와
다음글     하느님께 여쭙다


NO 제목 작성자 파일 글쓴날 조회
25 삶이 힘들면0 김태훈 2023/03/23 477
24 거꾸로 보는 글자0 김태훈 2023/03/23 450
23 누구와 놀을까?0 김태훈 2023/03/23 530
22 존재의 이유0 김태훈 2023/03/23 441
21 진실과 허구0 김태훈 2023/03/23 349
20 사람과의 관계0 김태훈 2023/03/23 407
19 당당함과 솔직함0 김태훈 2023/03/23 460
18 사랑과 용서0 김태훈 2023/03/23 368
17 미래는 누가 만들까?0 김태훈 2023/03/23 650
16 한 숨 한번 쉬고 하늘을 보자0 김태훈 2023/03/23 374
15 강을 건널 수 있을까?0 김태훈 2023/03/23 406
14 네 부모의 심장을 꺼내와0 김태훈 2022/05/04 827
겸손에 관한 짧은글0 김태훈 2022/02/04 1006
12 하느님께 여쭙다0 김태훈 2022/01/14 956
11 청산은 나룰 보고0 김태훈 2022/01/11 948
10 너를 만나고 나를 만났다 - 이근대0 김태훈 2022/01/11 979
9 홀로서기 - 서정윤0 김태훈 2022/01/10 933
8 늙거들랑0 김태훈 2022/01/10 1131
7 얼굴, 체형 그리고 음성0 김태훈 2022/01/08 1031
6 방향성0 김태훈 2022/01/08 954
Prev 1 2 Next